잉글마알 거룩책

쪽글터

가볍게 이것저것 적어 보는 곳
걸몬 수 72
번호
꼭지글
또이름
32 지난 해날에 내 어댑터가 망가져서 그동안 노트북을 못했습니다. 당연히 그물누리에도 이잇들지(접속하지) 못했습니다. 주문한 어댑터를 방금 받아 이 쪽글을 씁니다^^.
마알지기
012-02-16 1795
31 이제는 그누창(웹브라우저)에서도 분수, 몇 제곱, 미적분, 다이버전스, 컬 따위의 수식을 제대로 나타낼 수 있네. MathJax.org 에서 뒷바라지해 주는군. 고마운 일이야.
마알지기
012-01-28 2239
30 어제는 도끼 자루가 또 부러졌다. 대충 아무 나무나 끼워서 쓰다 보니 잘 부러진다. 해서 산에 올라가 단단하고 질긴 듯한 생나무를 하나 잘라다 도끼 날을 끼워 넣었다. 이제 한동안은 걱정 없겠지...
마알지기
012-01-06 2798
29 2. 솔직히 메뉴[이건 우리말로 뭐라 하지요?^^;] 이름들이 많이 낯설어서 무슨 쓰임새인지를 잘 모르겠습니다. 엑스이는 게시판 위쪽에 풀이를 쓸 수 있으니 풀이를 달아주시면 좋겠습니다. 1
깨몽
011-12-26 1824
28 어젯밤, 캄캄한 밖에서 작은 일을 보며 반짝이는 벼얼들을 쳐다 보고 있는데, 서쪽 하늘에 휘익, 벼얼똥이 떴어졌다. 몇 해 만에 보는 벼얼똥인가!
마알지기
011-12-16 2182
XE Login